검색

경복대학교 장애학생지원센터, ‘장애학생과 함께 하는 나눔 캠프’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19-01-07

 

▲ 경복대학교 장애학생지원센터가 서울 도봉구 도봉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센터장 성효진)에서 진행한 ‘장애학생과 함께하는 나눔캠프’(사진=경복대학교)     © GNNet


경복대학교 장애학생지원센터(센터장 양경희)는 지난해 12월 27일 서울 도봉구 도봉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센터장 성효진)에서 ‘장애학생과 함께하는 나눔캠프’를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나눔캠프에는 도봉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교직원 및 교육생 42명, 경복대학교 장애학생지원센터 교직원과 다솜누리학생봉사단 13명 등 55명이 참가했다.

 

캠프진행은 경복대학교 장애학생지원센터의 휠체어 및 방한용품과 기부물품 전달식에 이어 사회적응훈련, 건강증진프로그램, 소통의 시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도봉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연계 나눔캠프는 장애인 건강증진, 학습정보 및 프로그램 교류, 일반학생과 장애학생, 교직원이 함께하는 재능기부를 통한 나눔 및 소통 문화 조성을 위해 계획됐다.

 

성효진 도봉센터장은 “유익한 레크레이션 활동과 다양한 프로그램이 장애학생들의 사회적응과 소통에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경복대학교와 연계해 다양한 교육 및 프로그램 교류가 활발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양경희 경복대 센터장도 “2018년을 마무리하면서 장애학생과 함께하는 나눔 캠프 봉사활동은 모두에게 의미 있는 시간이 되었다”며, 앞으로 장애인의 사회통합 기회제공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계획하여 봉사활동을 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