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평동초교 학생들, 등굣길 관리 교통경찰관에게 ‘깜짝’ 이벤트

가 -가 +

정영택기자
기사입력 2019-07-14

▲ 양평동초교 학생들이 감사의 마음이 담긴 현수막을 펼쳐 들고 양평경찰서 교통경찰관을 응원하고 있다./경기북도일보(사진=양평경찰서)

 

경기 양평동초등학교(교장 이오남) 학생들이 지난 11일 등굣길 교통관리를 하던 경찰관에게 깜짝 이벤트를 벌여 화제다.

 

경기 양평경찰서(서장 강상길)에 따르면, 이날 양평동초교 앞에서 아침 등굣길 교통관리를 하던 교통경찰관에게 동 초교 학생12명이 교통경찰관님들 감사합니다. 힘내세요라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들고 다가가 깜짝 이벤트형식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고 한다.

 

또한 학생들은 현수막 응원이 끝난 후 각 학년 학생들이 쓴 감사편지(109)와 음료수를 현장 교통경찰관에게 전달했다. 편지내용도 언제나 등굣길을 안전하게 만들어 주셔서 감사하다’, ‘힘 드실 텐데, 교통정리를 잘 해주셔서 사고도 잘 일어나지 않는 것 같다’, ‘교통경찰관님이 계서서 너무 좋다는 등 응원과 감사의 마음으로 가득했다.

 

양평경찰서 교통관리계장 강신복 경감은 생각지도 못한 방법으로 고마움을 전해 온 학생들에게 큰 감동을 받았다, “앞으로 스쿨존 내 어린이 안전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한편, 양평경찰서에서는 매일 아침 등굣길 어린이 안전을 위하여 양평읍 관내 스쿨존에 교통경찰과 지역경찰을 배치해 교통관리를 해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