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파주시 최흥식 체육회장 취임, 민선체육회장 시대 개막

가 -가 +

최규숙기자
기사입력 2020-01-22

▲ 파주시 최흥식 체육회장 취임식(사진제공=파주시청)  


경기 파주시(시장 최종환)가 첫 민선 체육회장인 최흥식 신임 회장이 21일 취임식을 갖고 업무에 들어갔다고 22일 밝혔다.

 

취임식에는 최종환 시장, 윤후덕 국회의원, 손배찬 시의회 의장과 시의원, 도의원, 체육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으로 초대 민선체육회장이 취임함에 따라 그동안 당연직으로 회장직을 맡았던 최 시장은 체육회기를 최 회장에게 이양하며 회장직에서 이임했다.

 

최 회장은 취임사에서 초대 민선체육회장으로 3년의 재임기간보다는 100년 파주체육의 미래를 생각하며 그 토대를 마련하겠다.”“2021년 도종합체육대회 개최로 인한 약 800억 원의 경제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스포츠를 통한 진정한 파주화합을 만들고 파주체육 선진화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최 시장은 신임 회장의 풍부한 경험과 연륜을 토대로 체육회 관계자들 간의 원활한 소통과 협조를 통해 향후 파주시 체육이 더욱 발전하고 활성화되길 기대한다.”파주시도 시민들의 건강한 체육활동 여건 조성과 스포츠 참여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지원 및 시설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흥식 회장은 지난 30여 년간 금촌읍체육회 전무이사를 시작으로 체육회 홍보이사 및 전무이사, 파주시 골프협회장, 체육회 초대 수석부회장을 역임했고 최근 2021 경기도종합체육대회 유치추진위원회 부위원장으로도 활동하며 파주시 유치 성공에 기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