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파주시, ASF 확산방지 전력

가 -가 +

최규숙기자
기사입력 2020-01-23

▲ 파주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파주시(시장 최종환)23일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이후 야생멧돼지에서 ASF바이러스가 지속해서 검출됨에 따라 멧돼지 포획 및 차단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기존 설치된 울타리 외에 3.1km의 울타리를 민통선 내에 추가 설치하고 멧돼지 포획단도 기존 주 3회에서 5회로 늘려 운영할 방침이다.

 

또한 국립환경과학원 등 관련 기관에서 분석한 멧돼지 서식 분포도를 기초로 기존 운영 중인 포획틀 및 포획 트랩을 재배치해 효율성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시는 이를 위해 주요 멧돼지 출몰지역인 민통선 지역을 관리하는 군부대 및 국방부 등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갖춰 신속하게 포획업무를 처리하고 포획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할 계획이다.

 

허순무 시 환경보전과장은 추가 울타리는 당초 계획보다 10여 일 앞당겨 완료했으며 앞으로 포획 및 폐사체 수색을 더욱 강화하면 빠른 시일 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통해 ASF 조기 종식은 물론 중지된 DMZ 안보관광을 재개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