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윤호중 후보

양평군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살리기 위해 구내식당 휴무일 확대

가 -가 +

정영택기자
기사입력 2020-02-18

▲ 양평군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양평군(군수 정동균)은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월 2회 휴무하던 구내식당 휴무일을 늘려, 오는 21일부터 3월 말까지 매주 금요일에 휴무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군 관계자는 전 직원이 외부식당을 이용하게 되면 직원의 입장에서 다소 부담이 될 수 있겠지만 어려운 지역 상인들의 고통 분담을 위해 적극 참여하기로 했다, “이러한 공직자들의 노력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정동균 군수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고자 여러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지역경제가 조기에 안정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