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재해 우려지역 등 현장 점검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0-03-27

▲ 구리시 여름철 재해우려지역 및 방재시설 현장점검(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 안승남 시장과 재난담당 직원들은 26, 인창빗물펌프장, 구리역 공원 지하에 설치된 수택지구 우수 저류조, 침수위험 신속 알림 시스템을 설치 예정인 왕숙천 둔치 주차장 등 현장을 점검했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인창빗물펌프장에 대해 펌프장의 배수용량을 기존 900/min에서 1,850/min으로 향상 시켰으며, 집중호우 시 수택빗물펌프장으로 유입되는 우수를 저류조로 분산시켜 저장하는 우수 저류조를 2018년 준공해 3만톤의 저장 가능 용량을 확보했다.

 

또한 하천둔치 주차차량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둔치주차장 침수위험 자동알림 시스템을 구축해, 침수로부터 인명 및 재산을 보호하는데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안승남 시장은 현장을 점검하며 최근 온난화에 따른 기후 변화로 강우의 형상과 특성이 과거와는 다르게 불규칙적이고 소규모 지역에 집중되고 있는 만큼, 다가오는 우기철 집중 호우 등의 수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구리시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