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립수목원 ‘한국식물도해도감Ⅴ’ 발간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0-04-22

▲ 한국식물 도해도감 5 표지(사진제공-국립수목원)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우리나라에 분포하는 골풀과, 곡정초과 부들과에 대한 정보를 총 망라한 한국식물도해도감 V”을 발간했다.

 

한반도에 분포하는 골풀과, 곡정초과, 부들과 식물들은 분류학적 연구가 미흡하고, 다른 식물들에 비해 크기가 매우 작거나 형태적으로 유사하여 종식별에 어려움이 많아 기존의 여러 식물도감에 학명의 오용과 분류군의 오동정으로 인한 잘못된 설명이 그대로 반영돼 있다.

 

이에 국립수목원은 3년에 걸쳐 한반도에 분포하는 골풀과, 곡정초과, 부들과 식물들에 대한 현지 분포조사, 국내외 표본관의 소장표본조사, 형태형질조사 연구와 도해도 제작 등을 수행하여 한국식물도해도감 곡풀과·곡정초과·부들과를 발간했다.

 

국립수목원은 한국식물도해도감 발간사업을 통해 한반도 자생식물 중 정보가 부족하거나 식별이 어려운 식물들에 대한 도감을 순차적으로 한국식물도해도감벼과」「한국식물도해도감양치식물」「한국식물도해도감구과식물」「한국식물도해도감사초과를 발간하고 있다.

 

한국식물도해도감골풀과·곡정초과·부들과는 국립수목원 누리집 연구간행물을 통해 내려 받을 수 있다.

 

국립수목원 산림생물다양성연구과 김동갑 박사는 본 도해도감이 그동안 야외조사에서 동정이 어려워 소외되었던 골풀과, 곡정초과, 부들과 식물에 대한 지식과 식별능력 배양을 위한 기초자료로 많은 분들에게 활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