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박윤국 포천시장, 백사 이항복 선생 유적지.. 시의 대표 문화유산으로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04-27

▲ 포천시, 백사 이항복 선생 유적지 정비사업 설계용역 착수보고회(사진제공=포천시청)


경기 포천시는 지난 24일 시청 시정회의실에서 박윤국 시장, 이항복 선생 종부 및 종손, 문화유산 관련 전문가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백사 이항복 선생 유적지 정비사업 설계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고 27일 밝혔다.

 

백사 이항복 선생 유적지 정비사업은 가산면 금현리에 위치한 도 기념물 제24호 이항복 선생 묘 일원으로, 이항복 선생 묘역 정비, 기념관 및 교육관 건립, 화장실, 주차장 등 관람객 편의시설 등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유적지 정비사업은 2006년부터 이항복 선생 종손이 직접 추진하다 2015년에 중단됐으나, 이를 시에서 이어받아 지난 2018년부터 백사 이항복 선생 묘역 종합정비계획을 시작으로 다시 재개됐다.

 

박윤국 시장은 유적지 정비사업을 통해 대표 문화유적 가치를 부각하고 시민들의 자긍심을 높이겠다.”라며 현장학습과 역사문화 계승의 장으로 활용해 포천시의 대표 문화유산 관광자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