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양시, 이재준시장 “메이커스페이스, ‘특화된 시설’로 전폭 지원할 것”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04-27

▲ 고양시 지난 1월, '28청춘 사업소 청년기업을 위한 이재준 시장과의 대화'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덕양구 화정동에 위치한 ‘28청춘창업소가 중소벤처기업부의 메이커스페이스(makerspace, 중소기업 및 창업 기업의 아이디어를 시제품하기 위한 시설) 구축 사업지로 최종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사업 운영을 위해 3D프린터, 레이저커터 등 디지털 장비 및 수공구를 갖출 예정이며, 기존에 선정된 대화도서관, 어린이박물관을 28청춘창업소와 연계해 시 차원의 메이커 문화 확산과 제조 창업 저변 확대를 위한 메이커스페이스를 구축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일반랩에서 전문랩으로의 등급 상향을 통해 28청춘 사업소가 더욱 특화된 시설로 기업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 지원할 계획이다.

 

나아가 4차 산업혁명 기반을 다지기 위해 드론·방송영상 등의 4차 산업을 이끌어 갈 리더를 폭넓게 양성하고, 일반 시민들을 위한 3D메이킹·코딩·4차산업혁명 관련 실습 강좌도 함께 운영해 창업기업과 시민이 서로 소통할 수 있는 공간으로도 활용하게 하는 등 4차 산업을 다각화하고 적극 육성할 계획이다.

 

이재준 시장은 이번 사업 선정은 시가 청년 및 중·장년에 걸친 창업 붐 조성과 적극적 지원을 추진하고 있는 상황에서 얻은 큰 수확인 만큼 우리 시 기업과 시민들이 많은 혜택을 볼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에 내실 있게 구축·운영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 1 ‘28청춘창업소의 청년기업가들과의 간담회시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을 강력히 추진할 것을 약속 한 바 있다이에 이번 공모 사업에 더욱 심혈을 기울였으며 공모 사업 선정이라는 쾌거로 청년 기업가와의 약속도 지키게 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고양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