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양시, 5월 가정의 달 맞아 노인요양시설 방문 한시적 허용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04-29

▲ 고양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29, 5월 어버이날 등 가정의 달을 맞이해, 그동안 제한됐던 요양시설 입소자 보호자들의 면회를 한시적으로 풀어주는 방문사전예약을 하겠다고 29일 밝혔다.

 

오는 1일부터 17일까지 약 2주간, 필히 방문을 원하는 보호자에 한해 요일별·시간별로 시설에서 사전예약을 받는다. 다만 시설 입소자 1명당 방문객을 2~3명으로 최소화 하고, 방문시간은 30분으로 제한하기로 했다.

 

면회실은 출입구 근처에 마련해 방문객들이 입원실 내로 진입하지 못하도록 원천 차단하고, 시설에서는 방문 사전예약제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방문 사전예약 관리자를 지정한다.

 

코로나19의 예방을 위해 보호자 출입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발열체크 및 손 소독은 물론 방문객 관리대장도 구비해 면회객들로 하여금 작성토록 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5월 어버이날을 앞두고 보호자들로부터 보고 싶다’, ‘아직도 면회가 안되냐는 문의가 계속되고 있다고 밝히며 방문 사전예약제를 통해 부모님을 뵙고 싶어 하는 보호자들의 마음도 달래주면서, 동시에 방문객을 분산해 시설 내 코로나19 감염을 최소화 하겠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고양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