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양시, 고양 알바 1000, 2000으로 확대..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05-04

▲ 고양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4, 고양 알바 5006천명이 넘는 신청자가 접수됨에 따라, 오는 7월 추진 예정인 고양 알바 10002000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선발되지 못한 일정 인원에 대해서는 고양 인력은행제를 운영해 1일 공공알바를 2부제로 운영해 월 10일 이내의 근로가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고양 알바 2000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정부에서 계획 중인 공공일자리 55만개에 국비 및 인원배정을 신청한 상태이며, 결정시 즉시 운영이 가능하도록 사전 준비를 진행 중이다.

 

또한 시는 참여자 중 코로나19로 생계위협으로 인해 즉각적 지원이 필요한 참여자에 대해서는 현재 진행 중인 긴급지원사업을 우선 안내해 지원을 받도록 하고, 지원밖에 있는 사각지대 선발자에 대해 선별적으로 급여를 선 지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긴급 임금 선지급 상담창구를 운영해 참여자의 어려움에 대해 밀착 행정을 펼칠 예정이다.

 

이재준 시장은 코로나19가 안정권으로 접어들고 있는 지금 가장 우선적인 당면과제는 지역경제가 위축되지 않고 활성화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는 것이다고 말하며 고양 알바 2000이 단기적인 공공 일자리이지만, 시와 도, 그리고 곧 지급될 정부의 위기극복지원금과 함께 소비를 늘리고, 이를 통해 경제가 다시 돌게 하는 윤활유 역할을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고양 알바 500, 고양 알바 2000, 고양 인력은행제를 통해 더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준비 중이며, 자세한 세부내용은 추후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고양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