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두천시, 노후상수도 정비사업에 국비 40억 확보

가 -가 +

김병연기자
기사입력 2020-05-07

▲ 동두천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동두천시(시장 최용덕)7, 환경부의 노후상수도 정비 국비지원 사업에 공모하여, 최종 대상지역으로 선정돼 4년간 총사업비 80억 중 국비 40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환경부는 지난해 인천광역시 적수사고 등으로 대두된 국민들의 수돗물 불신문제를 2024년까지 해결하고자, 올해 초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노후상수도 정비 국비지원 사업대상을 공모했으며, 평가발표회 등을 통해 지난 4월말 최종 사업대상을 선정했다.

 

(유수율91.3%/누수율 6.1%)는 환경부의 사업대상 선정 기본요건(유수율 70%이하/누수율 20% 이상)에 미치지 못해 선정되기 어려운 여건임에도 불구하고, 평가발표회에서 시 재정의 어려운 현실과 사업의 시급성을 적극 부각하여, 국비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시는 올해 1차년도 사업시작으로, 4차년도인 2023년까지 30년 이상 경과된 노후 상수도관 21km 구간에 대해 신규 상수도관으로 전면 교체 및 정비할 계획이며, 올해에는 1차년도 지원 사업비로 확정된 국비 8억원을 포함 16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최용덕 시장은 노후상수도 정비사업을 위해 신규롤 국비를 확보한 만큼, 시민들에게 보다 안정적이고, 깨끗한 수돗물 공급을 위한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