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노후하수관로 정비 및 도시침수 예방사업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0-06-03

▲ 구리시 도시침수 예방사업 사업대상지 위치도(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시장 안승남)3일 도시침수로 인한 인명 및 재산피해를 예방하고 시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노후하수관로 정비 및 도시침수 예방사업을 한다고 밝혔다.

 

노후하수관로 정비사업은 시에서 시행한 노후하수관로 정밀조사 용역결과 확인된 긴급보수 물량에 대해 환경부 협의를 거쳐 총사업비 19억원(국비 50%, 기금 30%, 시비 20%)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사노, 아치울, 돌다리 등 8개 배수분구를 대상으로 하며, 노후화 된 관로 1.92km에 대한 정비가 주요 사업내용이다.

 

도시침수 예방사업은 지난 201712월 환경부로부터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 받아 총사업비 40억원(국비 70%, 기금 18%, 시비 12%)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인창동 일원(행정구역 동구동) 인창빗물펌프장 배수유역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결함관로 정비 및 하수관로 관경확대를 통한 통수능력 강화 및 유역분리를 통한 유수 흐름을 원활히 하기 위한 하수관로 연장 1.67km 정비가 주요 사업내용이다.

 

그동안 시는 실시설계용역, 환경부 재원협의 절차 등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오는 20215월까지 공사를 시행할 계획이다.

 

안승남 시장은하수관로 정비사업은 노후하수관로를 정비해 도로함몰 현상 및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다공사기간 동안 불편사항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해 안전한 구리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