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안승남시장, 코로나19 최선의 백신 ‘마스크착용’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0-06-22

▲ 구리시 재난안전대책 회의(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재난안전대책본부 안승남 시장은 최근 확산세가 멈추지 않고 있는 코로나19 감염차단 최선의 백신은 마스크착용이라며 방역의 경각심을 최고조로 높였다.

 

22일 시에 따르면 안 시장은 재난안전대책 회의를 주재하고, "마스크 착용의 주요 목적은 '내가 감염되는 것을 막는 것'이 아니라 '남에게 감염시키는 것을 막고 공동체를 배려하는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밀폐·밀집·밀접 등 이른바 '3' 의 위험성을 재차 강조하면서 시민 모두가 한시도 긴장감을 놓지 마시고 불필요한 외출과 모임은 자제하며, 불편하고 힘들더라도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를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끝으로, “무증상에서도 전염이 빠른 코로나19를 차단하면서 일상으로 돌아가려면 백번 천번 강조해도 부족함이 없는 것이 나를 지켜주고 내 주변을 지켜줄 수 있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 마스크 착용이라며, 특히 에어컨이 필수인 무더위 계절에는 밀폐된 실내에서의 마스크 착용과 바깥에서의 환기 등 기본적인 방역수칙을 지키는 높은 시민의식만이 팬데믹을 극복하고 최종적으로 코로나 바이러스가 종식시킬 수 있을 것이라 말했다.

 

한편 시는 코로나19 집단감염 위험성이 큰 시설의 사업주와 이곳을 방문한 이용자의 책임강화를 위해 방문판매업체와 물류센터, 대형학원과 뷔페식당 등에 대해 방역수칙 준수 의무를 부과하는 고위험시설로 추가 지정했다.

 

고위험시설은 유흥주점과 노래연습장, 헌팅 포차, 단란주점 등 기존 8개 업종에 4개 업종이 더해져 총 12개로 늘었으며, 이들 시설들은 방역수칙을 의무적으로 준수해야 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구리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