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양시, 경기도-경기문화재단과 협력 북한산성 세계유산 등재 재가동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06-30

▲ 고양시,‘북한산성 세계유산 잠정목록 등재신청서 작성 용역’ 착수보고회(사진제공=고양시청)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30일 도, 경기문화재단과 북한산성의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북한산성 세계유산 잠정목록 등재신청서 작성 용역착수보고회를 29일 시정연수원에서 열었다고 밝혔다.

 

지난 20182, 고양시는 문화재청에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잠정목록 등재신청서를 제출했으나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 세계유산분과 부결통보와 함께 한양도성과의 연속 유산을 검토하라는 권고를 받은 바 있다.

 

이에 문화재위원회 부결사유 보완과 권고사항에 대한 학술연구 및 비교연구 등 전략적 연구 용역을 통해 올해 새롭게 유네스코 세계유산 잠정목록 등재신청서를 작성해 문화재청 심의와 유네스코 세계유산센터의 요건 심사 벽을 넘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용역은 북한산성 세계유산 등재 관련 기존연구 수집정리 및 분석 북한산성의 탁월한 보편적 가치(OUV)’ 제안 새로운 세계유산 잠정목록 등재신청서 작성 등 6개월간에 걸쳐 진행된다.

 

용역 수행은 세계유산 등재신청서 작성에 참여한 경력을 가진 에이앤에이문화연구소가 맡았으며 여기에 북한산성에 대한 연구조사 및 발굴조사를 진행 중인 경기문화재단과 행·재정적 지원을 담당한 도, 보수정비를 해 온 시가 북한산성의 세계유산 잠정목록 등재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

 

끝으로 이 제1부시장은 “2011년 도, , 문화재단과의 세계유산 등재 추진 협약 이후 그 간의 보존, 정비, 활용 사업을 집약, 집대성하고 향후 세계유산의 탁월한 보편적 가치(OUV)를 재설정 하는 작업을 통해 세계유산 잠정목록 등재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올 9월경 북한산성 세계유산 잠정목록 등재신청서를 작성하여 문화재청에 제출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