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양시, 군과 협력해 한강변 폭발물 수색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07-06

▲ 고양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6, 지난 4일 발생한 원인미상 폭발사고와 관련, 군과 협조해 김포대교~가양대교 사이 7.1구간에 대해 대대적인 지뢰 수색작업을 한다고 밝혔다.

 

시는 우선적으로 김포대교에서 서울시계 가양대교까지 연장 7.1에 대해 1군단, 30사단에 지뢰 수색작업을 요청하고, “병력을 투입해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불안감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군의 답변을 받았다.

 

특히, 시는 폭발지역과는 떨어져 있는 대덕생태공원과 행주역사공원까지 수색구역에 포함시켰다.

 

또한, ‘한강하구 생태역사 관광벨트 조성사업 용역을 추진 중인 김포대교에서 일산대교까지 장항습지 연장 7.8구간에 대해서도 군에 지뢰 수색작업을 요청했다.

 

신상훈 생태하천과장은 폭발사고에 대해 유감을 표하며 한강 개방도 중요하지만 시민의 안전이 더 중요한 만큼 군부대의 협조를 받아 조속한 시일 내 한강 안 지뢰 수색작업을 마치고 한강을 다시 안전하게 시민의 품으로 돌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고양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