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안승남 시장, ‘실내·외 흡연실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점검 강화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0-07-20

▲ 구리시, 실내외 흡연실 대상 방역수칙 준수 포스터(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 안승남 시장이 20일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해 감염위험이 높은 밀폐 공간 중 실내·외 흡연실을 보유한 다중이용시설 398개소에 대해 7월말까지 2주간 흡연실 방역수칙 준수 점검을 한다고 전했다.

 

이번 점검은 코로나19가 밀집·밀폐·밀접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6개월째 확산세가 장기화됨에 따라 PC156개소, 실내체육시설 224개소, 목욕장 12개소, 만화대여업소 6개소에 진행될 예정이다.

 

현장 점검은 금연단속 공무원 및 지도원 등 213팀으로 운영되며, 편익시설인 흡연실 설치 유·무 점검, 기존 흡연실 운영 시설에 대해 흡연실 방역수칙 준수 현장 계도 및 홍보 포스터를 해당업소에 제공한다.

 

흡연 이용자 흡연실 방역수칙 항목은 공용 공간 이용 시 마스크 착용하기 사람간 2m(최소 1m)이상 거리두기 흡연 시 여러명 사용하지 않고 1인씩 이용하기 지정 된 장소 및 지점에서 흡연하기 대화 자제 및 청결유지 5가지 항목이다.

 

시 재대본에 따르면 이번 점검강화는 지난 4월초 중대본에서 흡연자는 폐기능이 저하돼 코로나19에 노출됐을 때 악화될 수 있고 또 얼굴이나 호흡기 계통에 손이 자주 접촉 될 있어 오염의 우려가 높아 흡연자를 고위험군에 포함해 확진자 기초역학조사 시 기저질환에 흡연을 추가해 관리하는 것에 따른 조치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구리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