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파주시, 마을버스 준공영제 시행준비 한창

가 -가 +

최규숙기자
기사입력 2020-08-25

▲ 파주시, 준공영제 표준운송원가 산정 용역 최종보고회(사진제공=파주시청)



경기 파주시가 25일 최종환 시장과 시의원, 교통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마을버스 준공영제 도입의 핵심사항인 표준운송원가 산정용역에 대한 최종보고회를 열었다.

 

보고회는 전문회계법인에서 약 6개월간 수행한 용역결과를 발표했으며, 마을버스 운송업체를 대상으로 설명회가 진행됐으며 수차례 실무협의회를 통해 표준운송원가 산정기준을 마련한 만큼 운송업체 설명회 또한 원활하게 마무리됐다.

 

시가 준비하고 있는 마을버스 준공영제는 지난 1월부터 운송업체와 협의를 시작으로 이행협약서 체결, 조례 제정, 표준운송원가 산정 등 굵직한 일들을 마쳤다.

 

또한 시는, 시민들이 마을버스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노선을 조정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현재 주민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당초 읍면동별 순회 설명회를 가질 예정이었으나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노선별 조정()을 읍면동을 통해 전달한 상황이다.

 

그동안 버스준공영제는 전국 대도시권에서 시내버스를 중심으로 시행한 사례는 많지만 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하는 마을버스 준공영제는 전국 지자체 중 파주시가 처음이다.

 

끝으로 최 시장은 시가 도농복합도시로서 농촌과 도시가 공존하고 상생하도록 하는 것이 대중교통이 취약한 마을버스를 우선해 준공영제를 실시하는 이유라며 마을버스를 이용하는 시민에게는 배차시간의 정시성을, 운행기사에게는 고용개선을 통한 친절을, 운송업체는 안정적인 운행수입을 통한 차량의 안전성을 보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