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마스크 의무착용 ‘행정명령 위반’ 엄정 조처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0-08-31

▲ 구리시 마스크 의무착용 '행정명령 위반' 계도·단속 현장 (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안승남)31, 도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의 후속조치로 도·구리경찰서와 합동 점검반 7명을 편성해 마스크 미착용자에 대한 계도·단속에 들어갔다.

 

이에 따라 관내 모든 실내·외 시설 및 장소의 관리자, 종사자, 이용자는 방역당국에서 제시한 마스크 착용법(입과 코를 가리고, 틈이 없도록 착용)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

 

해당시설의 관리자, 종사자는 정당한 이유없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이용자에 대해서는 이용을 제한해야 한다.

 

상시 마스크를 착용하기 어려운 이·미용업소, 마사지업소, 안마시술소, 안마원을 건강상태질문서 작성 대상 업소로 추가하고, 정기적으로 방역실태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해당 시설의 영업주는 테이블 등 일행이 별도로 모이는 곳마다 건강상태질문서를 비치해야 한다.

 

이 역시 건강상태질문서를 작성하지 않은 이용자에 대해서는 해당 시설의 이용을 제한해야 하며. 미 이행 업소는 확진자 경유 시 신속한 접촉자 확인 등을 위해 업소명과 위치가 공개될 수 있다. 이를 위반 시 관련법에 따라 3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한편 정당한 이유없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이용자 등에 대해서는 오는 1013일 이후 관리자·운영자는 300만원 이하, 이용자는 10만원 이하 과태료가 부과된다.

 

마스크 미착용으로 인해 감염확산 등 피해가 발생할 경우 방역비용이 구상 청구될 수 있다.

 

아울러 지난 26일 관내 다중이용시설에서 확진자 발생 시 신속한 접촉자 파악 검사 및 자가격리 조치를 위해, 자체 행정명령을 통해 건강상태질문서 작성 대상 업소를 기존 3,770개 업소에서 4,608개 업소로 확대 지정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구리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