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두천시, 추석 연휴 화학물질 취급사업장 화학사고 예방 안전점검 당부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09-21

▲ 동두천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관내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32개소에 대해 추석 연휴 전·후 화학사고 예방 및 대응 관련 안전점검을 당부했다.

 

추석 연휴 전·후는 작업자 부주의, 취급시설의 관리 소홀, 차량운송 시 규정준수 미흡 등 관리 소홀로 인한 화학사고 발생빈도가 높아, 인명·환경 피해 등이 우려되는 시기이다.

 

연휴기간 중 화학사고가 발생하면, 화학물질관리법43조제2항에 따라 즉시(사고 발생 15분 이내) 관계기관에 신고하여, 신속한 초동대응을 통해 인명 및 재산, 환경 피해를 최소화해야 한다.

 

끝으로 시 관계자는 화학물질은 상태와 유형에 따라 위험도가 달라, 유형별 사고 예방과 대응법을 숙지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작업자 교육 및 시설 관리에 철저를 기해야한다.”, “화학사고 없는 안전한 추석연휴를 보내기 바란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