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두천시, 추석 명절 과대포장 지도점검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09-23

▲ 동두천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동두천시가 23, 관내 대형마트를 대상으로 선물세트 등 과대포장 지도점검을 오는 29일까지 한다고 밝혔다.

 

주요 점검대상은 포장재질과 제과류, 주류, 화장품류, 잡화류(완구·지갑·벨트 등), 1차 식품(종합제품)의 포장공간비율과 포장횟수이다.

 

2차 이상 포장한 단위제품은 1차 및 2차 포장에 대한 기준을 각각 준수하여야 하며, 종합제품에서 포장된 최소 판매단위의 단위제품은 제품포장 자체를 제품체적으로 간주한다.

 

종합제품으로서, 복합합성수지·PVC·합성섬유재질 받침접시 또는 완충재를 사용한 경우, 포장공간비율은 20%이하 여야 한다.

 

제과류는 공기(질소)를 주입한 포장공간비율이 35%를 넘어서는 안되며, 완구·인형류는 고정재를 사용해 간격을 넓게 포장해, 포장공간을 과도하게 사용해서는 안된다.

 

과대포장으로 의심될 경우, 간이측정을 해 포장검사 전문기관에 검사를 의뢰한 뒤 검사성적서를 제출하여야 하며, 법규 위반 시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