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양유업, ‘지구지킴이 쓰담쓰담’과 함께 올바른 분리배출 캠페인 활동 나서

가 -가 +

오민석기자
기사입력 2020-10-19

▲ 남양유업 17차 제품에 적용된 분리배출 디자인(사진제공=남양유업)


남양유업(회장 홍원식)19, 코로나 바이러스로 간편식 및 배달음식 확대 등 생활 속 플라스틱 쓰레기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지구지킴이 쓰담쓰담과 함께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 인식 확산을 위한 캠페인에 나선다고 밝혔다.

 

남양유업에 따르면, 우리가 사용하는 제품들은 분리배출에 대한 문구들이 표기가 돼 있지만, 관심을 갖지 않으면 명확한 분리배출 방법을 알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실제로 PET 제품들을 버릴 때는 부착된 라벨을 분리 후 PET 안의 이물을 헹구고 버려야 하나, 그러지 못하고 경우도 많다.

 

이러한 가운데, 남양유업은 대표 브랜드 중 하나인 몸이 가벼워지는 시간 17제품에, 누구나 한 번에 이해할 수 있는 분리배출 방법을 디자인해 제품 패키지에 적용했다.

 

남양유업은 지구지킴이 쓰담쓰담과의 간담회 진행 간, 분리배출의 중요성과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에 대한 인식 확산의 필요성에 대한 소비자들의 의견을 수렴한 것이다.

 

남양유업은 17차 제품에 분리배출TIP’ 디자인을 적용한 것을 계기로, ‘분리배출TIP’ 디자인이 적용된 제품을 늘려가면서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 인식 확산에 적극 동참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끝으로 남양유업 관계자는, “환경을 위한 소비자들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해당 디자인을 적용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환경을 위한 활동을 모색하고 실행해, 친환경 경영 문화에 앞장서는 남양유업이 되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