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양유업, 공정위 주관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 2년 연속 최우수

가 -가 +

오민석기자
기사입력 2020-10-20

 

남양유업(회장 홍원식)20, 지난달 발표된 19년도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는 동반성장지수에 반영되는 사항으로, 매년 공정거래위원회가 평가를 한다.

 

남양유업은 모든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선도적인 상생 준법실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공정한 거래 관계 형성의 귀감이 됐다는 점을 인정받아, 2년 연속 최우수등급을 획득했다.

 

남양유업은 공정한 거래질서 확립을 위해 표준하도급 계약서사용 의무화 전 임직원 및 협력업체와 준법실천 서약서 작성 불공정거래행위 근절을 위한 제보 시스템 운영 및 계약서 명문화 등 상생 준법 실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공정한 거래 관계 유지해왔다.

 

또한, 모범적인 상생관계 구축을 위해 지난 2013년 이후 불공정 거래행위, 부당이득 부정행위, 비윤리적 행위 등을 상시 감시하는 클린센터를 정기적으로 운영 중에 있다.

 

아울러, 지난 20187월부터 협력업체 상생결제시스템을 전면 도입시행해 협력업체의 어음 유동화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하고 매해 명절마다 거래대금 조기 지급을 통해 협력사의 안정적 자금 운용을 지원해오고 있다.

 

끝으로 남양유업 이광범 대표는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믿고 함께해준 많은 협력사들과 대리점주들에게 항상 감사하며, 그들의 믿음에 보답하는 남양유업이 되겠다.”라며, “앞으로도 상생을 통해 성장하는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지속적인 변화를 거듭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