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주시,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첫 발걸음 내딛다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10-22

▲ 양주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양주시(시장 이성호)22, ‘아이들이 꿈꾸고 만드는 놀이터아동전용시설 조성사업을 한다고 밝혔다.

 

아동전용시설 조성사업은 어린이들이 미세먼지, , 비 등 기상여건에 관계없이 자유롭게 뛰어놀 수 있도록 발달 특성에 맞는 창의적인 놀이환경이 마련된 전천후 실내 놀이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고읍·삼숭지구, 옥정신도시의 정주인구와 시설 이용 접근성을 고려해 삼숭동 175-5, 옥정동 955-6 일원을 사업대상지로 선정했다.

 

삼숭동 아동전용시설은 총사업비 64억을 투입해 복합커뮤니티센터 운동장 부지 2,000에 건축연면적 1,500(실내놀이터 500) 지상3층 규모로, 옥정동 아동전용시설은 총사업비 42억원을 투입해 사회복지시설용지 복지-2 부지에 건축연면적 900(실내놀이터 650) 지상 2층 규모로 각각 2023, 2024년 개관을 목표로 건립할 계획이다.

 

특히 기존 관 주도 조성방식과 다르게 시설 이용주체인 어린이와 민·관 전문가가 놀이시설 기획, 설치 과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아동친화도시위원회, 아동참여위원회 등을 구성, 정형화된 놀이터를 벗어나 어린이의 상상력·창의력을 배양할 수 있는 특색있는 놀이터 모델을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양주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