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파주시,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 경기 First 정책공모 대상 수상

가 -가 +

최규숙기자
기사입력 2020-10-28

▲ 파주시 ‘사람과 자연이 예술로 이어지는 경기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이 경기 First 정책공모에서 대상을 수상했다.(사진제공=파주시청)


경기 파주시가 27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0, 경기 First‘ 최종 본선에서 사람과 자연이 예술로 이어지는 경기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으로 대상을 수상해 특별조정교부금 100억 원을 확보했다고 28일 밝혔다.

 

새로운경기 정책공모 2020, 경기 first’는 도가 총 600억 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걸고 대규모사업 4개소(60~100억 원), 일반규모 7개소(40~60억 원)를 선정하는 사업이다.

 

지난 9, 본선 진출을 두고 열린 예비심사에서는 대규모 사업 16, 일반규모 사업 11개 시·군이 도전해 파주, 화성, 하남, 안성시 등 4개 시·군이 대규모 사업부문 본선에 올랐다. 수원, 군포, 이천, 의정부, 평택, 양주, 안양시 등 7개 시·군은 일반규모 사업부문 본선에 진출했다.

 

이날 열린 본 심사는 도청 신관 제1회의실에서 시·군별 PT 발표와 질의응답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소셜방송 Live경기와 카카오TV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됐다.

 

시는 대규모사업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함으로써 지난 2018평평한 마을조성사업’(대규모, 대상), 2019조선 최초 임진강 거북선 프로젝트’(일반규모, 장려상)에 이어 3년 연속 경기도 정책공모 사업에 선정됐다.

 

시가 제안한 사람과 자연이 예술로 이어지는 경기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은 개발 당시 획일적이고 특색 없는 공간으로 조성된 운정호수공원에 대해, 지역주민의 개선 요구를 적극 반영하여 새로운 공간으로 탈바꿈하는 친수공간 조성사업이다.

 

이에 초기 계획단계부터 관이 주도하는 행정에서 과감히 탈피하고자, 공원을 직접 이용하는 주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불편하고 아쉬웠던 부분을 자문단 회의, 온라인 설문조사 등을 통해 수렴함과 더불어, 각 분야별 전문가의 자문을 거쳐 사업추진을 위한 기본계획을 수립 완료하고 현재 설계공모를 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운정호수공원은 자연의 생태적 건강성을 회복하는 숨터가 되고, 주민이 편히 쉴 수 있는 쉼터가 되고, 예술인에게는 경제기반이 되는 삶터가 된다는 주제 아래 친환경적 수질개선 방안 마련 발물놀이터 구름팡팡놀이터 선상카페 라이더스테이션 쿨링포그 보행환경 개선 교량하부 경관개선 등 20여개의 다양한 사업을 단계적으로 할 예정이다.

 

특히, 특색 없이 방치된 교량하부 경관 개선을 위한 공공미술 프로젝트는 지난 1020일 발대식을 갖고 우선 사업에 착수했다.

 

아울러, 시는 이번 사업 추진을 통해 운정호수공원을 주민의 일상적인 삶의 질을 향상 시키는 공간일 뿐만 아니라, 예술인과 지역주민이 협력하여 예술을 즐기고, 체험하는 공간으로 조성해 문화와 예술산업 생태계를 선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본 사업은 200억 원 규모의 사업으로 이번에 확보한 특별조정교부금 100억원에 시비 등을 합쳐 오는 20226월까지 경기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을 완료해 나갈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