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파주시, 문산읍 선유리 주택건설사업 재개

가 -가 +

최규숙기자
기사입력 2020-11-03

▲ 파주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파주시가 3, 문산읍 선유리 878-1번지 일원의 주택건설사업계획(변경)이 지난 26일 승인고시됐다고 밝혔다.

 

해당 주택건설사업은 2011년 최초 사업계획승인 이후 사업추진이 장기화되면서 지역의 부정적 여론형성 등 파주 북부의 도시발전을 저해하고 있었지만 지난 3월 준공된 파주문산역1차 동문굿모닝힐 아파트(409세대)에 이은 북부 지역의 대규모 공동주택 신축으로 인구 증가와 더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업부지는 통일로와 접하고 문산역이 남쪽 1이내 운천역이 북서쪽으로 2이내며, 서울-문산고속도로가 개통을 앞두고 있어 서울 도심 속 진입도 수월하고 국도1호선(통일로) 교통체계 개선사업도 함께 추진될 계획이다.

 

인근에는 당동, 선유 산업단지가 위치하고 있어 산업단지 근로자를 위한 주거 공급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대지면적은 79,443, 연면적 239,001, 16개동(지하2~지상29) 1,853세대며 총 사업비 4,661억 원 규모로 2024년 준공될 예정이다.

 

피트니스, 경로당, 작은 도서관, 어린이집, 키즈카페와 맘스스테이션 등 다양한 주민공동시설이 함께 조성된다.

 

끝으로 오인택 시 주택과장은 사업추진 장기화로 파주 북부지역의 낙후된 이미지를 가중시키던 사업이 다시 재개되면서 북부지역 인구 증가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사용검사 시까지 입주자가 편안한 주거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