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양유업, ‘달지 않아 순한 유기농 베이비’ 재탄생

가 -가 +

오민석기자
기사입력 2020-11-25

▲ 달지않아순한베이비 1단계 4입 제품 사진(사진제공=남양유업)


남양유업(회장 홍원식)25일 불가리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만든 아기 전용 요거트 제품 달지 않아 순한 유기농 베이비를 새롭게 리뉴얼 출시했다고 밝혔다.

 

달지 않아 순한 유기농 베이비는 남양유업의 아기 전용 발효유 제품으로 기존 떠불 베이비란 제품에서, 아기들 제품 구매 시 고객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유기농저당에 대한 니즈를 충족하고, 동시에 제품의 물성등을 개선하면서 새롭게 탄생했다.

 

제품의 주요 특징으로는 100년 연구 전통의 글로벌 회사 듀폰의 아기 전용 유산균을 적용해 아기 장에 꼭 맞도록 제품을 설계했다.

 

또한 아기가 먹기 편하도록 물성을 개선했으며, 1단계(아기월령 6~12개월) 제품은 국내 최저당 제품으로, 아이 간식을 선택하는 엄마들의 걱정도 줄인 제품이다.

 

달지 않아 순한 유기농 베이비제품은, 1단계(아기월령 6~12개월)2단계(13개월 이후) 2종으로 구성됐으며 가까운 유통업체에서 판매 중에 있다.

 

끝으로 남양유업관계자는 달지 않아 순한 베이비 제품은, 스스로 떠먹기 서툰 나이지만 행동발달에 중요한시기인 만큼, 기존 아기 전용 요거트 제품의 묽은 물성을 개선해 아기들이 떠먹기 불편하지 않도록 개선했다.”라며, “당 함량을 낮춰 엄마들의 간식에 대한 부담도 줄인 제품으로, 앞으로도 좋은 아기 제품들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남양유업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