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수기 건강상태질문서’ 작성 독려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0-11-30

▲ 구리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안승남)30, 코로나19 겨울철 대유행 차단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음식점, 체육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이용 시수기 건강상태질문서의 정확한 작성과 그 중요성에 대하여 다시 한번 적극 홍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는 신용카드와 전자출입명부(QR코드)는 카드사의 협조와 경기도를 통한 자료확인으로 최소 3~4시간 이상이 소요되나, 건강상태질문서는 이동 동선에 포함된 업소를 즉시 방문해 해당 시간대 접촉자를 확인하고 신속하게 자가격리와 진단검사를 통지함으로써 선제적으로 n차 감염확산 차단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시 재대본은 기존에 개인 성명 표기를 동 단위 거주지 표기 방문자 전원 작성 안내 개인정보 수집에 관한 안내문 기재 등 개인정보보호와 관리 강화 대책을 보완해 건강상태질문서 서식을 변경하고 작성을 독려하며, 신속하고 정확한 역학조사 진행 등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안승남 본부장은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가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는 가장 강력한 수단이 될 것이라며,“한 해가 저물어가는 연말·연시 모두가 행복하게 마무리해야 하지만, 모두가 조금 더 힘을 내서 이 어려움을 지혜롭게 이겨 나가도록 하자고 전했다.

 

한편, 시가 지난 324일부터 행정조치(명령)를 통해 의무화하고 있는 건강상태질문서 작성은 지난 10월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중앙합동점검 결과 코로나19 차단 지자체 자체 발굴사례로 소개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