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평군, 물맑은시장 상권, 중소벤처기업부 상권 르네상스 사업 선정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0-11-30

▲ 양평군 물맑은 시장, 상권 르네상스사업 구획도(사진제공=양평군청)


경기 양평군이 30, 물맑은시장 일원 상권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상권 르네상스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상권 르네상스사업은 전통시장과 주변상권을 연계해 상권 전반에 대한 활성화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상점가 거리정비와 기반공사, 거리 디자인, 환경안전관리 등의 환경개선 하드웨어 사업과 빈점포활성화, 핵심점포유치, 문화예술 공간 운영 등 소프트웨어사업으로 구성되며, 사업비는 5년 간 80억 원이 지원된다.

 

양평물맑은시장 일원 상권이 이번 공모에 선정된 데는 군의 수도권 연계 관광지적 특성과 상권의 거리별 테마요소를 연계한 종합개발계획이 좋은 반응을 얻었다는 평가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바탕으로 테마와 대표상품 부재 등의 문제점을 극복하고, 상권 내 특화거리의 조성을 통한 상권의 정체성을 확립해 수도권을 대표하는 관광형 상권을 실현 할 계획이다.

 

상권 르네상스는 내년도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되며, 군 상권활성화 재단이 설립돼 사업수행기구로서 기능하며 향후 양평군 시장상권의 중심기구로 활용 될 계획이다.

 

오는 2025년까지 매운음식 거리(핫로드) 조성, 테아로(Take out - Road) 조성, 아케이드 1길 구이구이 거리 조성, 5일장 현대화를 위한 전통저잣거리 조성, 맑은 빛 테마거리 조성 등의 하드웨어 환경개선 사업과 공동브랜드 개발, 대표축제 개발, 특화 플리마켓 조성, 특화·공동상품 개발, 외식점포 컨설팅 및 개선 등의 상권 활성화 사업과 상인·점포대학, 전문역량 강화교육, 청년상인 아카데미, 상인예술단 운영 등의 상권 조직운영 사업과 상권의 발전을 위한 종합사업이을 할 예정이다.

 

끝으로 정동균 군수는 이번 상권르네상스 사업 선정을 통해 디자인 등의 외적 요소와 더불어 상인조직 역량강화, 마케팅, 문화예술공간 조성 등 내적요소까지 상권재생에 필요한 전방위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내실있는 사업 수행을 통해 상권의 재생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양평군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