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천시, ㈜삼안건설 등과 손잡고..산정호수에 체험형 관광시설 도입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12-03

▲ 포천시, ‘산정호수 리프레시(Refresh) 개발사업을 위한 투자협정 양해각서' 체결식(사진제공=포천시청)


경기 포천시는 3일 박윤국 시장, 손세화 시의회 의장, 최동식 삼안 대표이사, 조동윤 대림건설() 토목사업본부장, 최윤 씨에이치네트웍스 대표이사 등 관계자 13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안, 대림건설(), 씨에이치네트웍스 등 3개 기업과 함께 산정호수 리프레시(Refresh) 개발사업을 위한 투자협정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삼안, 대림건설(), 씨에이치네트웍스는 2024년까지 산정호수 일원에 약 440억 원을 투자해 모노레일(3.6), 어린이체험파크(18,000), 짚와이어 2개 코스(L코스 2.03, S코스 620m)를 도입할 예정이다.

 

특히, 짚와이어 L코스는 현재 인허가가 진행 중인 산정호수 명성산 케이블카 조성사업의 상부 정류장과 연계해 단일 노선 중 국내 최장 길이로 설치할 계획이다.

 

체결식에서 박 시장은 오늘 양해각서 체결을 계기로 산정호수 리프레시 개발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것이라며 시만의 특색 있는 관광콘텐츠를 도입해 수도권 북부 핵심 관광도시로 도약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연간 38만 명의 관광집객 효과, 398명의 고용창출 효과, 871억 원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