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도의회 최승원 의원(고양8), “3기 신도시 경기주택도시공사 참여 확대로 도 기본주택 정책 실현” 주장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12-14

▲ 경기도의회 최승원 의원(사진제공=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최승원 의원(고양8)14일 열린 제348회 제4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3기 신도시 조성사업에 대한 경기주택도시공사(GH공사)의 저조한 참여실적을 지적하고, 고양 창릉, 남양주 왕숙, 부천 대장 사업지구의 참여 확대를 주장했다.

 

최 의원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도의회와 도의 노력으로 3기 신도시 중 지방참여 비율이 하남 교산 35%, 과천지구 45%로 확정되는 소기의 성과를 거뒀으나, 파급효과가 큰 330이상의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고양 창릉, 부천 대장 중 GH공사 참여는 하남 교산 단 1곳에 30% 참여 중이다.

 

이에 대해 최 의원은 “3기 신도시 전체에서 GH공사 참여지분은 8%에 불과해 정부가 약속한 3기 신도시 지방참여계획이 무색하다고 지적하며, “이로 인해 경기도 핵심정책인 기본주택과 개발이익 도민환원 등 주거정책을 제대로 실현할 수 있을지 우려된다고 밝혔다.

 

또한 그동안 경기도의 택지개발사업은 LH공사 주도로 이뤄지면서 개발이익이 타 지역으로 유출, LH공사의 적자를 메꾸는데 사용돼 왔다고 밝히며, “3기 신도시 중에서 아직 GH공사의 참여비율이 확정되지 않은 고양 창릉, 남양주 왕숙, 부천 대장 사업지구에 GH공사 참여지분을 최대한 확보하여 경기도의 모범적인 신도시로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주장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기도의회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