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천시, 돌봄 통합센터 설계당선작 선정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0-12-28

▲ 포천시, 돌봄 통합센터 설계당선작 조감도(사진제공=포천시청)


경기 포천시가 28, ‘포천시 돌봄 통합센터건립사업 설계공모에서 SNH건축사사무소(건축사 김현우) 작품이 당선작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당선작은 다름이 하나로라는 테마로, 순환형 동선의 로비, 마을 마당같은 내부마당, 여러 사람들이 소통하기 좋은 공간, BF(장애물없는 생활환경) 및 제로에너지 건축물 인증을 위한 친환경 건축물로 설계됐다.

 

당선작 외에도 황 어쏘시에이츠 건축사사무소(건축사 황선기), 서재건축사사무소(건축사 한정한), 건축사사무소 스퀘어(건축사 정회완), 에이피피에이건축사사무소(건축사 조진홍)와 건축사사무소 하마(건축사 양희경)도 각각 입선됐다.

 

군내면 하성북리 501-1번지 일원에 건립될 포천시 돌봄 통합센터 건립사업은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2020년도 생활SOC사업에 선정돼 진행 중인 사업으로 총사업비 약 173억원(문화체육관광부 60, 여성가족부 15, 지방비 98)을 투입, 2023년 준공을 목표로 건립한다.

 

지상3, 연면적은 4,713으로 체육관, 수영장 3레인·수중 운동실 등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장애인을 위한 상담, 교육, 직업, 의료재활 등 장애인복지 종합지원센터 가족교육, 가족상담, 자녀돌봄 기능을 수행하는 가족센터, 다함께돌봄센터를 조성한다.

 

 

끝으로 시 관계자는 다양한 사회적 약자 계층과 함께 공감하고, 배우고, 나누며, 상생하는 소통공간으로 조성해 새로운 시작, 비상하는 포천을 지향하는 사회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