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대변인제' 운영 통해 도시브랜드 가치 높인다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1-01-06

▲ 구리시 대변인 정책 브리핑(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시장 안승남)6, 민선 7기 원활한 소통과 홍보 강화를 위해 소통공보담당관실 소속으로 '대변인제'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앞서 지난해 10월 언론인 출신인 최귀영 홍보전문가를 임기제 공무원으로 채용, 시 주요 역점사업과 정책·이슈들이 시민 생활에 유익한 정보로 충실히 전달될 수 있도록 2개월간의 사전 준비를 마쳤다.

 

최귀영 대변인은 시청 미디어실에서 가진 첫 브리핑을 통해 안승남 시장 새해 첫 동정을 시작으로 정세균 국무총리가 주재하는 중앙안전재난대책본부 회의 참석, 인창동 소재 현충탑 참배, 30대 차종회 부시장 부임 소식 등을 전했다.

 

이어 민생관련 부분에서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동절기 한파까지 겹친 관내 취약계층 보호를 위한따뜻한 겨울나기 대책일환으로 민·관 협력으로 촘촘한 복지 안전망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1월 새해 첫 월간업무보고회, 코로나19 상황 보고도 덧붙였다.

 

또한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된 시민의 우울한 분위기 쇄신을 위해구리 행복 365 축제를 추진키로 했다.

 

이는 그동안 대형 무대에서 많은 시민들이 훌륭하고 멋진 공연을 봤을 때 감동하던 때가 코로나 이전 사회라면, 이제 코로나 사회는 작은 음악회 및 1인 연주에서도 행복을 느끼는 성숙한 지혜가 필요하다는 관점에서 이번 축제를 마련하게 됐다는 것이다.

 

아울러 최 대변인은 원수택로에 위치한 쌍용아파트마사회 삼거리 일원에 대해 지난해 1230일 구리경찰서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 심의 결과 주·정차 금지구역으로가결확정돼 향후 보행자 안전은 물론 불법주·정차 단속이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실제로 2020년 한해동안 이 지역에서 발생했던 크고 작은 교통사고가 13건에 달할 정도로 불안했지만 지역주민의 지속적인 민원으로 201810월부터 20208월까지 구리경찰서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에 4회 상정했으나, 유보 또는 부결돼 오다 이번에 가결됐다.

 

끝으로 안승남 시장은 민선 7구리 시민행복 특별시시정 철학과 기후위기 대응 역점시책인스마트시티 그린뉴딜등 시정 방향을 전문화된 홍보 기능인 한 주간 대변인 정례 브리핑을 통해 대시민 신뢰성 제고는 물론 공약사업·집중사업 성과로 이어져서 작지만 강한 대한민국 중심 구리시로 도약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