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도의회 임창열 의원(구리2), 별내선 복선전철 건설사업 시공사와 정담회 열어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1-01-19

▲ 경기도의회 구리상담소, 별내선 복선전철 건설사업 시공사와 정담회(사진제공=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임창열 의원(구리2)18일 구리상담소에서 별내선(암사~별내) 복선전철 건설사업 현대건설3공구 염정웅소장, 별내선3공구 건설사업관리용역 감리단 김창복전무, 도 구자군 철도건설과장, 철도건설2 강현일팀장, 도 철도건설과 임대형, 구리시 교통행정과 박형철팀장등과 함께 복선전철 추진현황과 민원 해결을 위한 정담회를 가졌다.

 

민원 내용은 복선전철 건설 사업으로 인한 토평동 농업용수 고갈 피해와 수택4거리 8호선 지하철 공사로 인한 피해 민원 사항이었다.

 

이 날 임 의원은 교문동 씽크홀 사고에 대한 진행사항을 확인하고 현대건설시공사에서 잘못된 부분에 대해 공식적 사과와 재발 방지대책을 요구했으며, 이에 현대건설에서는 내부적 절차를 거쳐 공식적인 사과와 재발 방지대책을 강구하겠다고 약속했다.

 

현대건설3공구 염정웅소장은 지하철공사로 인해 토평동 농업용수 고갈 피해 민원인 12명에 대해서는 피해 민원인과의 협의와 현장 상황을 조사해 농업인들의 영농 활동에 피해가 없도록 조치할 것을 약속했다.

 

끝으로 임 의원은 수택4거리 8호선 지하철 공사 민원에 대하여도 주민들의 사유 재산인 건축물의 지하를 통과하는 공사를 하게 돼 안전상 · 재산상의 피해를 주게 되므로 재건축 행위 시 현 용도지역인 상업지역(용적율1000%)에 맞는 보강을 통해 시민 안전 확보와 시민의 재산권 보호에도 최선을 다해 달라고 요구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기도의회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