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파주시, 찰옥수수 품종 독점 브랜드 관광상품 개발 박차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1-01-21

▲ 파주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파주시가 21, 동국대학교(이명훈 명예교수)가 개발한 찰옥수수 신품종의 독점 특화사업을 통한 브랜드 관광상품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새롭게 도입되는 신품종 찰옥수수는 이명훈 교수가 미국 하와이대학교, 국제열대농업연구소, 동국대학교 등에서 40여 년간 옥수수를 연구해 결실을 맺은 품종으로 지난해 각도에서 추진한 식미 테스트에서 1등으로 선정된바 있고 수정이 고르며 찰지고 식미가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다. 당도도 20°brix로 높고 칼로리가 낮다.

 

시 스마트농업과 연구개발팀에서는 지역특화 사업 육성을 위해 4월부터 장단면 거곡리에 위치한 지역농업개발 시험연구포장을 비롯한 지역 농업인에 1차적으로 옥수수 종자 50kg를 공급해 5ha 규모에 파종할 계획이다.

 

옥수수는 2기작 재배가 가능해, ·가을 2회 재배할 수 있으며, 옥수수를 수확 후 진공포장, 냉동 등 방식으로 가공해 연중상품화하고 지역관광농산물로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다이어트 옥수수인 초당옥수수와 기능성 흑찰계통의 옥수수도 함께 공급해 컬러옥수수를 상품 브랜드화 할 예정이다.

 

옥수수는 10a당 평균 2,250천원의 소득을 올리고 있으며 2기작 재배시에는 4,500천원 이상의 소득도 가능하다.

 

가공화했을 경우에는 9,000천 원의 소득이 예상되며 부산물은 축산용 사료로도 활용되고 파쇄 후 토지에 유기물을 공급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끝으로 윤순근 시 스마트농업과장은 시는 헤이리 예술마을, 통일동산, 임진각, 출판단지, 감악산·마장호수 출렁다리 등 관광지가 많은 도시인 만큼, 허준 한방의료 관광사업 대상지역 등과 연계한 간식용 옥수수 브랜드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며 이뇨작용과 혈중 콜레스테롤 저하 등에 효능이 좋은 옥수수를 새로운 지역 특화상품으로 개발해 돈 버는 지속가능한 농업을 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파주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