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양주북부경찰서 개서 후 지역 주요범죄 감소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1-01-22

▲ 남양주북부경찰서 전경(사진제공=남양주북부경찰서)


경기 남양주북부경찰서(서장 박상경)22, 지난해 북부경찰서 개서 이후 1개월을 맞아 관할지역 범죄를 분석한 바, 개서 이후 전년 같은 기간에 대비해 5대 범죄가 52.5% 감소했고, 특히 폭력 56.3% 절도 51.8% 등 민생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주요 범죄가 대폭 감소 했다고 밝혔다.

 

북부경찰서는 개서와 함께 민생치안 확보를 위한 각 지역 치안의 문제점을 찾아내어 개선하는 지역안전순찰을 중점 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특히 5대 범죄를 분석해 범죄취약장소를 지정하고, 거점근무와 집중순찰 등을 한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대비해 범죄 발생이 대폭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으며, 해당지역은 방범 CCTV를 우선 설치하는 등 범죄예방 효과를 지속할 계획이다.

 

실제 북부경찰서는 연말연시 특별치안활동 결과 경기북부청 13개 경찰서 중 최우수 경찰서에 선발되는 등 지역 치안안정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고 있다.

 

끝으로 박상경 서장은 코로나로 인해 주민들이 고통받고 있는 시기에 지역특성에 맞는 문제해결 방식의 경찰 활동을 지속해 사랑받는 경찰이 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