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의정부시, 유흥주점 업주들과 간담회 열어 애로사항 청취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1-01-22

▲ 의정부시가 유흥음식 중항회 의양지부와 간담회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의정부시청)



경기 의정부시(시장 안병용)21, 유흥주점 업주들의 고충을 듣고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한국유흥음식 중앙회 의양 지부(지부장 임문수) 임원진들과 시보건소에서 간담회를 했다.

 

22일 시에 따르면 이날 이종원 보건소장과 관련 부서장을 만난 중앙회 의·양지부 임원진들은 유흥주점 집합 금지가 재연장됨에 따라 유흥주점 영업자들의 생계가 막막하다며 집합금지 연장을 해제해줄 것을 건의하고 시 차원에서 유흥업소 업주들의 생계지원책을 마련해달라고 요청했다.

 

또한 임문수 지부장은 이번 회동에서 대부분의 업소가 소규모 주점으로 일부 업주들은 전기세와 수도세를 내지 못해 단전·단수되는 등 계속되는 집합금지 연장으로 살길이 막막하다.”집합금지 연장 해제 건의와 생활자금 지원 등에 대하여 진정으로 도움을 달라고 건의했다.

 

이에 이 소장은 그동안 코로나19 방역에 가장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셨던 유흥주점 업주분들이 집합금지 연장으로 생계가 어렵다는 얘기를 들어 유감이라고 말하며 시 차원에서 지원방안과 집합금지 해제를 지속적으로 건의해 보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