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천군,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관광 활성화를 위한 (재)종자와 시인 박물관 간 업무협약 체결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1-01-25

▲ 연천군- (재)종자와 시인 박물관, 업무협약식(사진제공=연천군청)


경기 연천군이 지난 22,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의 지속가능한 관광 활성화를 위해 김광철 군수와 신광순 종자와 시인박물관장ㅡ 관광과 이종민과장 외 지질공원 실무진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군수 집무실에서 관내 소재 재단법인 종자와 시인박물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군이 지질명소의 자원보전과 지질공원 교육 및 관광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해 전문기관과 업무협력을 한 것은 전곡선사박물관 및 강원대학교 지질학과 등에 이어 7번째다.

 

특히 ()종자와 시인박물관은 우리나라 유일의 전문성을 갖춘 국내외 씨앗종자전시와 근현대 문학작품을 전시하고 있는 곳으로 군 출신의 신광순 관장의 오랜 노력의 산물로서 지난 2017년 개관했다.

 

종자와 관련한 사업가이자 시인이기도 한 신관장은 30여 년간 박물관 부지에 야외 조경과 더불어 50여 개에 이르는 다수의 시인들의 시비를 조성해 관광객의 눈길을 끈다.

 

또한, 본 박물관은 군의 대표적인 지질명소인 재인폭포 인근에 위치해 향후 지질생태 관광프로그램 연계 등 관광홍보 및 프로그램 다양성에 있어 상호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양 기관이 체결한 협약서에는 대내외 지질공원 교육 및 관광분야와 관련하여 교류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폭넓은 협력 관계를 유지하며 각종 사업은 상호 협의 하에 지속적으로 발전시키고 협조한다는 내용이 포함돼 있다.

 

앞으로 양 기관은 세계지질공원 관광 프로그램 개발과 운영에 적극적으로 협력하며, 지질공원 관광분야에 지속적인 발전을 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끝으로 군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질공원 관광프로그램을 강화하여 지질공원 교육 및 관광의 중심 공원으로서 자부심을 높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