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도, 고양행주문화제등 도를 대표하는 지역축제 10개 선정

가 -가 +

오민석기자
기사입력 2021-01-27

▲ 경기도, 부천국제만화축제(사진제공=경기뉴스포털)


경기도는 지난 21일 지역축제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2021년 경기관광대표축제 10개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대표축제는 고양행주문화제 부천국제만화축제 화성뱃놀이축제 안산국제거리극축제 남양주정약용문화제 파주장단콩축제 의정부블랙뮤직페스티벌 광주남한산성문화제 포천산정호수명성산억새꽃축제 양평용문산산나물축제다.

 

도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로 유연하게 대응하면서 지역축제를 추진하는 데 목표를 두고, 비대면 방식을 병행하는 것으로 지원 방향을 설정하고, 도내 시·군으로부터 17개 지역축제를 신청 받아 ’21년 축제 개최계획에 대한 발표평가를 통해 최종 10개 축제를 선정했다.

 

파주장단콩축제는 농산물을 홍보하고 판매하는 특성을 고려해 현장 판매장·장터 등을 안전하게 운영하는 것을 목표로 하되, 상황에 따라 온라인 판매 방식을 병행해 효과를 높일 계획이다.

 

이처럼 각 시군은 축제의 정체성을 유지하면서 가능한 범위 내에서 최대의 효과를 내기 위해 개최 전략을 마련하고 있다.

 

도는 선정한 경기관광대표축제에 대해 오는 3월경 도비 보조금을 8천만 원씩 지원할 계획이며, ·군에서는 이를 축제의 핵심 프로그램 운영비나 홍보비 등의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경기관광공사에서는 맞춤형 컨설팅과 홍보 등을 지원하고, ·군 등 축제를 추진하는 주체에 대해 역량강화 교육 등을 함으로써 경기관광대표축제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연간 다양한 지원을 한다.

 

한편 도는 다음달 특성화축제 15개를 선정할 계획이며, 특성화축제는 시·군의 다양한 목적이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지역특산물, 전통역사 등 유형별로 특화해서 특색 있게 성장시키고자 하는 지역축제를 말한다.

 

또한, 수원화성문화제 시흥갯골축제 안성맞춤남사당바우덕이축제 여주오곡나루축제 연천구석기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전국을 대표하는 축제로 이미 선정돼 올해 국비와 도비 보조금을 지원받게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기도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