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가평군, 공공하수도 8개 사업에 1238억여 원 투입

팔당수계 수질개선을 도모하고 주민생활환경 개선 목적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1-01-29

▲ 가평군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가평군이 팔당수계 수질개선을 도모하고 주민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오는 2024년 상반기까지 공공하수도 8개 사업에 1238억여 원을 투입해 나가기로 했다. 사업비 중, 54% 이상인 678억여 원이 국비로 투입된다.

 

29일 군에 따르면 경춘선복선전철 개통에 따른 행락철 유동인구 급증으로 하수발생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지역여건을 반영해 기존 용량을 일일 11,500톤에서 15,000톤으로 증설하는 가평읍 가평공공하수처리시설(2) 증설사업을 추진한다.

 

또 서울-양양간 고속도로 개통으로 지속적인 인구증가에 따른 지역여건을 반영한 설악면 신천공공하수처리시설(1) 증설사업을 함으로써 기존 용량을 일일 1,300톤에서 2,600톤으로 확대키로 했으며, 이 두 사업은 올해 8월 완료를 목표로 속도를 내기로 했다.

 

이와 함께 군은 20228월까지는 봉수천과 십이탄천을 따라 형성돼 있는 취락지역 내 발생하수를 적정 처리해 소하천·지류하천의 수질개선을 위해 관로정비 25.78km, 배수설비 478개소 등 상면 봉수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 설치사업을 하기로 했다.

 

또한 20242월까지 조종천·북한강과 지류하천의 수질개선으로 쾌적한 전원도시 환경을 조성하고자 기존 용량을 일일 5,000톤에서 6,300톤으로 증설하는 상면 현리공공하수처리시설(1)과 일일 400톤에서 600톤으로 확대하는 가평읍 산유공공하수처리시설(1) 증설사업도 한다.

 

아울러 북한강변을 따라 형성된 취락지역 내 발생 하수를 적정 처리하여 소하천·지류하천의 수질을 개선하고자 일일 70톤 규모의 처리장 신설을 위한 설악면 용문천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 설치사업도 한다.

 

특히 오는 20246월까지는 기존 용량을 일일 9,300톤에서 12,400톤으로 증설하는 청평면 청평공공하수처리시설(2) 증설사업을 완료해 팔당상수원과 취락지역 내 발생 하수를 적정 처리키로 했다.

 

아울러 군은, 같은 기간 기존 서울-양양간 고속도로 개통으로 관광인구가 증가추세에 따라 기존 용량을 일일 750톤에서 1,200톤으로 증설하는 설악면 천안공공하수처리시설(1) 증설사업도 벌여 하천 및 북한강 수계 수질개선을 도모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