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양시, 개학 앞두고 관내 학교 방역 총력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1-02-23

▲ 고양시청 전경(사진제공=고양시청)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100억 일자리기금을 활용해, 학교 내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학생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방역지원 일자리 사업에 총 300명을 신학기 등교에 맞춰 투입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학교 방역일자리 지원사업을 위해 지난 4일부터 10일까지 신청자 접수를 받은 결과, 최종 선정된 300명의 지원인력은, 관내 184개의 학교(유치원 14초등학교 87중학교 43고등학교 37특수 3)에 배정돼 하루 3시간씩 주 5일간 근무하게 되며, 활동기간은 오는 3월 초부터 7월 말까지 약 5개월 동안이다.

 

주요 업무로는 소독·방역 발열체크 거리두기 준수 점검 외부인 출입통제 등 학교 내 코로나19 생활방역 활동을 하게 된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방역효과를 높이기 위해 각 학교의 실제 여건을 고려해, 학생 수 500명 이하 학교는 1, 500명 이상은 2명씩 인원 배정을 차별화해 효율적인 인력 운영을 도모한다.

 

또한 시는 이번 사업 시작에 앞서 학생들의 건강을 지키는 것을 최우선으로 보고, 배치 인력 300명 전원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의무적으로 받도록 할 계획이며, 학교 내 코로나19 감염 전파를 철저히 막기 위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지 않았을 경우에도 배치가 불가하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이재준 시장은 학교 개학에 맞춰 방역인력을 각 학교에 투입해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개학을 맞은 학생들의 건강까지 안전하게 지키는 것은 물론, 코로나19라는 위기 속에서 직장을 잃은 시민들에게는 일자리를 제공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고양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