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시청자미디어센터, 소외계층 미디어교육 ‘미소-이음 프로젝트’ 참가단체 공모 안내

소외계층 소통 역량 강화 위한 2021년 콘텐츠 제작 교육에 총 5.7억원 지원

가 -가 +

이건구기자
기사입력 2021-02-26

▲ 경기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운영 중인 찾아가는 미디어나눔버스.(사진=이건구기자)


경기 남양주시 다산신도시에 소재한 경기시청자미디어센터가 시청자미디어재단(이사장 조한규)이 주관하는 소외계층 미디어교육 ‘2021년 미소-이음 프로젝트에 참가할 기관·단체를 225일부터 오는 324일까지 공개모집한다고 밝혔다.

 

26일 경기센터에 따르면 ‘2021년 미소-이음 프로젝트는 노인, 장애인, 다문화, 북한이탈주민 등의 미디어 콘텐츠 제작능력 강화와 미디어를 통한 소통역량을 향상하기 위해 실습·체험형 미디어교육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 지원 사업비는 316개 기관·단체에 57천만 원이며, 한국형뉴딜 사업 확대로 20년 대비 35% 확대 지원한다.

 

이 프로젝트에는 소외계층 대상으로 활동하는 기관, 단체, 모임 누구나 신청가능하며, 전국에서 총 316곳을 선정한다. 미디어교육 프로그램 지원, 단체의 미디어교육 활동 지원, 찾아가는 나눔버스 지원 등 총 4개 분야에 신청할 수 있다.

 

미소프로그램은 노인과 장애인의 미디어 이용·비판적 이해·콘텐츠 제작 능력 등을 제고하고 사회참여와 소통 역량을 강화하고자, 신청한 기관으로 찾아가는 미디어교육 프로그램이다. 노인·장애인 관련 기관, 단체, 모임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선정된 곳에는 미디어교육 운영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강사, 교육자료, 장비 일체를 지원한다.

 

이음프로그램은 다문화·북한이탈주민·기타 취약계층의 미디어 활용 능력을 제고하고자, 대상 맞춤형으로 운영하는 미디어교육 프로그램이다. 다문화·북한이탈주민·기타 취약계층 관련 기관, 단체, 모임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선정된 곳에는 미디어교육 운영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강사, 교육자료, 장비 일체를 지원한다.

 

이음단체지원은 미디어교육 운영 역량을 갖춘 기관 및 단체가 직접 미디어교육 활동을 운영하도록 사업비를 지원한다. 다문화·북한이탈주민·기타 취약계층을 위한 창의적이고 다양한 미디어교육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신청할 수 있다. 비영리 민간단체 및 법인이 신청할 수 있으며, 선정된 기관에는 미디어교육 운영을 위한 예산을 지원한다.

 

찾아가는 미디어나눔버스는 재단 10개 지역 센터에 접근이 어려운 읍·면지역의 미디어교육 격차해소를 위해, 찾아가는 미디어체험 프로그램이다. ·면지역민, 소외계층, 자유학년제 실시 학교 등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읍면지역을 우선으로 지원한다.

 

미소-이음 프로젝트에 관한 자세한 계획과 일정은 시청자미디어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시청자미디어재단은 시청자의 방송참여와 권익증진을 위해 방송법 제90조의 2에 의해 설립되어 미디어교육 등의 사업을 진행하는 방송통신위원회 산하 준 정부기관으로, 현재 부산, 광주, 강원, 대전, 인천, 서울, 울산, 경기, 충북, 세종 10개 지역에서 시청자미디어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