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그린뉴딜, 구리」전부서 실천 과제 총 132건 발굴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1-03-03

▲ 구리시, 매주 수요일 잔반없는 구내식당(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시장 안승남)3, 그린뉴딜, 구리사업을 하며 2월 동안 시청 전부서를 대상으로 그린뉴딜, 구리관련 사업 연계 또는 실생활 실천 가능한 생활 과제를 모색하고 총 132건을 발굴했다고 밝혔다.

 

실천과제 내용으로는 시세팀의 환급액 1,000원 미만 카카오 메시지 발송 안내처럼 우편물 제작·발송에 따른 종이절약과 운송시 발생하는 온실가스 감축을 통한 그린뉴딜 관련 과제도 있었으며, 위생지도팀의 모바일 현장장비를 통한 식품 수거검사와 같은 수거증의 수기작성 대체를 통한 종이 절약과 작성시간 단축 등 모바일을 활용한 실천 과제가 돋보였다.

 

아울러 의회법무팀의 일회용품 제로 용기맨 & 용기제로’(반찬 전문점, 일반음식점 등에서 포장시 개인용기를 가져가 음식울 담아오기)처럼 일회용품을 줄이는 실천 과제도 있었다.

 

그리고 총무팀의 매주 수요일 잔반 없는 구내식당 운영처럼 구내식당에서 매주 수요일을 잔반통 없는 요일로 지정하고 직원들이 반찬을 먹을만큼만 덜어먹게 해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는 과제처럼 즉시 효과를 볼 수 있는 실천 과제도 제시됐다.

 

이렇게 발굴된 132건의 과제는 전직원이 동참할 수 있는 대표 과제를 선발하는 등 다양하게 추진될 예정이며, 올 한해 동안 훌륭하게 추진된 과제는 연말평가를 통해 우수과제를 포상할 계획이다..

 

안승남 시장은전 직원들이 진정성 있게 고심한 결과로그린뉴딜, 구리사업 관련 훌륭하고 참신한 팀별 실천과제가 나온거 같다며 직원들에게 고마움을 표현하며 잘 추진해 달라고전했다.

 

한편, 그린뉴딜, 구리사업은 G3740(구리시 3대 분야 7대 과제 40개 사업) 추진과 향후 전문가를 초빙한 기후대응 포럼 개최, 그린뉴딜, 구리시민 수기 공모, 탈플라스틱 사회 전환 사업 등 다양한 분야로 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구리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