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국가유공자 ‘잠들지 않는 이야기 3편’ 중간보고회 열어

가 -가 +

오종환기자
기사입력 2021-03-04

▲ 구리시, 국가유공자 기록화사업 중간 보고회(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시장 안승남)3일 시 보훈향군회관 3층 대강당에서 안승남 시장, 김종규 시 보훈향군협의회장, 기록화사업 대상 어르신 14, 구리시 출신 독립운동가 후손 1, 작가 15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국가유공자 기록화사업잠들지 않는 이야기 3중간 보고회를 열었다.

 

4일 시에 따르면, 이날 보고회는 그간의 진행 과정 설명 김영배, 정남일 어르신의 눈물겨운 전쟁 이야기 노은 김규식 선생의 알려지지 않은 일대기 낭독 앞으로의 일정·건의사항에 대한 토론 등으로 이뤄졌다.

 

시는 매년 국가유공자들의 이야기를 기록으로 남겼으며 올해에는 국가유공자 17명과 시 출신 독립운동가 노은 김규식 선생, 이강덕 선생의 이야기도 후손을 통해 그분들의 알려지지 않은 일상 또한 기록화 사업에 포함시켰다.

 

안승남 시장은 본인도 아버님이 이북 실향민 출신으로 아버님 이야기를 기록하지 못한 것이 한이 된다며 사업을 제안한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국가유공자들의 이야기는 우리 역사의 아픈 기억을 기록한 문화유산이자, 그 고통을 고스란히 간직한 채 살아오신 개인 기록 유산이기도 하며 단순한 기록화 사업이 아니라 시민과 국가유공자 간 공감대를 형성하고, 세대 간의 진정한 이해와 화합을 이뤄내는 사업이라고 했다.

 

아울러, “잠들지 않는 이야기 3편 책 발간에 끝내지 않고, 다양하게 전자책과 애니메이션, 연극 등 시민들이 접할수 있도록 홍보해 나가며, 여기 계신 국가유공자 분들의 고귀한 희생을 영원히 잊지 않고, 우리 모두가 기억하겠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구리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기북도일보. All rights reserved.